서브 메인 이미지

에스엔티엔지니어링 소개

타이틀4

Home >  >

VIEW ARTICLE

<보도> 지하부분 토지 보상기준 마련으로 철도건설 추진에 탄력

등급아이콘 SNT엔지니어링 2012.07.23/09:18 902
  첨부파일없음

철도건설 노선시 타인토지의 지하부분을 통과하는 경우 이를 보상할 수 있는 법적근거를 마련해 그동안 분쟁으로 얼룩진 철도건설사업이 신속하게 추진될 것으로 보인다.

국토해양부(장관 권도엽)은 철도건설사업에서 지하부분 보상기준 법적 근거 마련 등을 포함한 「철도건설법 일부개정법률안」이 국무회의를 통과했다고 밝혔다.

철도건설 노선시 타인토지의 지하부분을 통과하는 경우 이를 보상할 수 있는 법적근거가 마련된 것.

국토해양부는 보상 범위, 보상 방법 등 구체적인 기준은 시행령으로 정하도록 했다.
현재는 보상기준과 보상근거가 없어 사업시행자와 토지소유자 간의 분쟁이 끊이지 않았다.

토지의 지하부분 보상 후, 사업시행자와 토지소유자가 공동으로 구분지상권 설정 등기신청을 하여야 하던 것을 사업시행자 단독으로 신청을 할 수 있도록 했다.

구분지상권의 유효기간도 현행 30년에서 철도시설의 존속기간까지로 연장했다.

또한, 실시계획 승인과정에서 관계기관장이 60일 이내에 의견을 회신하지 않은 경우 실시계획에 대하여 동의한 것으로 보도록 했다.

국토해양부는 이번 개정안이 시행될 경우, 지하부분 보상에 대한 분쟁 감소, 인허가 기간 단축 등으로 신속하고 체계적인 철도건설사업 추진이 가능할 것으로 보고 있다.

이번 개정안은 7월 중에 국회에 제출할 예정이다.


- 자료출처 : 토목신문

리스트로돌아가기 IP : 122.129.242.98

하단카피라이터

(주)에스엔티엔지니어링   |   462-807 경기도 성남시 중원구 상대원동 190-1 SK@테크노파크 메가센터 1407호 Tel. 031-776-0855   |   Fax. 031-776-0856 Copyright (c) 2012 S&T ENGINEERING All Rights Reserved.